전체보기 (1445)
알고 싶은 도자기 (316)
신나는 도자여행 (348)
토야의 도자이야기 (564)
토야's 멀티미디어 (1)
2017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41)
다시보는 도자비엔날레 (153)
다시보는 세라믹페어 (13)
비공개 카테고리 (0)

민속품과 현대 도자 작품이 만난 '아름다운 도자 작품 여행'

|




민속품과 현대 도자 작품이 만난 '아름다운 도자 작품 여행'

한국도자재단, 국립민속박물관 공동기획전 <쉼, 흙길 걷다> - ①






안녕하세요.

블로그 지기 토야입니다.


토야는 시원한 여름을 보내기 위해~

이천세라피아에서 열리고 있는

<쉼, 흙길 걷다>를 보고 왔습니다~♥


역시~ 더운 여름에는

시원한 에어컨 바람이 최고죠!


<쉼, 흙길 걷다> 전시도,

시원~ 시원하답니다!!!!







역시~ 주말여행은~

이천세라피아에서 멋있는 도자 전시를 보는 것이 좋네요~!


아직 전시를 못 보셨더라면,

이번 주말 어때요?!?!?!







★ 일반인 : 3,000원

★ 경기도민 : 2,000원


한국도자재단, 국립민속박물관 공동기획전 <쉼, 흙길 걷다>

# 기간 : 2015년 7월 17일 ~ 9월 30일

# 장소 : 이천세계도자센터 제2, 3전시실

# 주최 : 한국도자재단, 국립민속박물관

# URL : http://ow.ly/QGK2e





<쉼, 흙길 걷다>는 도입부를 합쳐 총 4부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입구에서는 '쉼으로의 여행'이 시작되는데요!


이른 새벽 기운과 운치는

벗의 집을 향해 떠나는 여행자의 가방 속을 보여주는 전시물이 펼쳐집니다.






짠~!

이천세계도자센터 1층에서

<쉼, 흙길 걷다> 입장료를 구입하시면~

이렇게 예쁜 팔찌를 채워줘요!





전시장 입구에,

<쉼, 흙길 걷다. 참여한 작가님들의 프로필과 포트폴리오가 준비되어있습니다.


어떤 작가님들인지 보고 간다면,

작품을 이해하기가 훨씬 쉽답니다!





총 참여 작가 : 

강기호(한국), 강설자(중국), 고영규(한국), 그렉 달리(호주), 김대훈(한국),

김순식(한국), 김익영(한국), 김정순(한국), 김정옥(한국), 김혜경(한국),

송은성(한국), 낸시 블럼(미국), 루이 홍 쉬(대만), 리야 완(중국), 리카 헐브스트(남아프리카공화국),

마가리 카주마(일본), 미카 레이드로(일본), 민승기(한국), 송은서(한국), 윤신혜(한국),

안미애(한국), 안성만(한국), 안형재(한국), 앤 로버트(캐나다), 오드힐드 립달(노르웨이),

카리아 센(노르웨이), 엘리 벨엠(노르웨이), 비오르크 호겐(노르웨이), 시리 호스콜드(노르웨이), 리파 데아엘렌(노르웨이),

유키오 다카하시(일본), 이은범(한국), 이은혜(한국), 이지숙(한국), 이혜원(한국),

임헌자(한국), 전대숙(한국), 정유정(한국), 정재효(한국), 진 윈터스(미국),

최홍선(한국) 피터 래인(영국), 한애규(한국), 한홍곤(한국)



와~~~~♪

이렇게 많은 작가님이 참여하셨답니다!!!!





먼저~

향기로 쉬어가는 자리라 하여,

바이탈파워, 해피스마일, 헤드쿨링, 굿슬리핑

이렇게 다섯 가지의 향이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기분이 좋아지만~ 향!






이천세계도자센터 1층에서

나눠준 책갈피에 아로마 향을 바를 수 있어요.


뭐~ 직접 손 목에다가 바르셔도 좋아요!

저절로 기분이 좋아지는 것 같아요.


아이들도 너무 좋아한답니다~~~~!!!!!




도입부 '쉼으로의 여행'





새벽길을 나서는 여행자의 단출한 짐을 표현하는

민속품과 현대 도자 작품이 전시입니다.


전통 유물을 소재로

현대인들의 생활상을 반영하여~

새로운 제작된 작품들이에요.





새벽을 느낄 수 있는

시원한 자연 영상과 도자공예 작품이 어우러져,

아침 풍경을 느낄 수 있습니다.



1부, 아침 숲 산책





자연에서 받은 영감을 소재로 하거나,

자연물의 형태와 색감에서 착안해 만들어진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되어있습니다.





백자금강산형역전, 금강산도, 화조도 등

자연을 본 딴 유물과 관람객의 움직임에 따라~

반영되는 공감각 설치작품을 통해~

아침에 걷는 숲을 재현했습니다.





어쩜 도자기를~~~~~~~!!!!

이렇게 다양하게 표현을 할 수가 있는 걸까요?






토야의 발 걸음을 멈추게 한 이곳!


관람객의 움직임을 감지하여

변형되는 김혜경, 성은성 작가의 공감각 설치작품

'Et In Arcadia Ego(나는 아르카디아에 있다' 작품으로

도자기에 활짝핀 꽃을 감상할 수가 있어요.





자기야~!!!

주말에 <쉼, 흙을 걷다> 보러 가자!!!








TRACKBACK 0 | COMMENT : 0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