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1445)
알고 싶은 도자기 (316)
신나는 도자여행 (348)
토야의 도자이야기 (564)
토야's 멀티미디어 (1)
2017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41)
다시보는 도자비엔날레 (153)
다시보는 세라믹페어 (13)
비공개 카테고리 (0)

이천세라피아 '세라믹스 창조공방'에서 도자와 유리가 만났을때

|

[이천세라피아 '세라믹스 창조공방'에서 도자와 유리가 만났을때!]

 

 

 

이천 설봉공원에 위치한 이천세라피아 '세라믹스 창조공방'에서는 불을 매개로 한 도자와 유리 작가들이 24시간 불꽃이 뿜어져 나오고 있는 공방에서 작품활동이 한창입니다. 

 

 

'세라믹스 창조공방'이란?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에서 첫 선을 보였던 세라믹스 창조공방은 재능있는 신진 작가를 인큐베이팅하는 레지던시로 도자를 다른 장르의 공예와 융합하여 창조하는 신개념 창작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세라믹스라고 하면 도자 만을 의미하는 세라믹스(Ceramics)를 생각하시는데, 창조공방의 세라믹스는 다른 장르의 공예를 접목했기 때문에 세라믹스(CeraMIX)를 의미합니다.

 

Ceramics -> CeraMIX

 

세라믹스 창조공방이 많은 공예 장르 가운데서도 유리를 융합의 대상으로 삼게되었는데, 도자와 유리는 불을 매개로 가장 접목 가능성이 큰 분야이기 때문에 도자와 유리의 접목 작업이 일정 궤도에 오르면 목공예와 그래픽 등 새로운 장르와의 협업도 이루어질 것입니다.

 

 

세라믹스 창조공방에는 도자작가 3명(박소영, 이은주, 정용현)과 유리작가 2명(김경하, 이우철)이 오픈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티스토리 블로그를 통해 작품과 더불어 소개를 해 드렸던 작가분들이라서 이분들의 성함이나 작품이 많이 익숙하신 분들도 계실텐데요 ^^

 

 

작가분들이 작업하시는 현장 사진도 찍어 올려보구요 :D 작가님 멋져요!! 멋져!!

 

 

세라믹스 창조공방에서는 앞서 언급했듯 오픈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어 물레를 돌리고, 블로잉 작업을 하는 작가들의 모습을 직접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공방 맞은편에서는 작가들이 만든 작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오픈 마켓도 문을 열고 있어 마음에 드는 작품도 구입할 수 있습니다. 아기자기한 작품들도 많이 있으니 주머니 사정이 어렵다고 걱정하지 않고 부담없이 오셔도 됩니다 :D

 

TRACKBACK 0 | COMMENT : 0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