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토야의 도자이야기/흥미로운 도자이야기

[흑유 다관(茶罐)과 찻상] 매일매일 도자기 산책 123 – 김시영 <흑유 다관(茶罐)과 찻상>

 

 

 

 

 

 

 

 

끊인 물을 붓고 차잎을 넣어 맛과 성분을 우려내는 다관(茶罐)과

2개의 찻잔이 놓인 흑유 찻상.

 

 

흑유 찻상앞에 앉이 있으면,

어쩐지 속 깊은 이야기를 하게 될 것 같아요^^

 

 

 

 

 

오늘의 도자기 123 백 스물세 번째 / 김시영 <흑유 다관(茶罐)과 찻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