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1445)
알고 싶은 도자기 (316)
신나는 도자여행 (348)
토야의 도자이야기 (564)
토야's 멀티미디어 (1)
2017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41)
다시보는 도자비엔날레 (153)
다시보는 세라믹페어 (13)
비공개 카테고리 (0)

'테마파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9.01 2011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장소개(이천/여주/광주)

2011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장소개(이천/여주/광주)

|



이천세라피아
국내 최초 도자조형 테마파크

지난 10년간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가 개최되어온 이천세계도자센터 부지가 '이천 세라피아'로 새롭게 태어납니다. 세라믹(ceramic)과 유토피아(Utopia)의 합성어인 '세라피아(Cerapia)는 도예가들의 도자 가운데 장기 악성재고나 하자가 있어 팔 수 없는 B급 상품, 돈을 주고 버려야 하는 파편 등을 재활용하여 만든 신개념 도자테마파크로써 벤치, 테이블, 산정호수, 건물 인테리어 및 아웃테리어, 조형물 등이 모두 도자로 만들어지고, 조성되는 ‘도자로 만든 세상’입니다.

세계 도자예술의 흐름과 경향을 조명해 온 도자전문 미술관, '세라믹스창조센터(구 세계도자센터)'는 예술가들이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창작 레지던시와 공작소, 체험시설 등의 기능까지 겸비한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되며, 특히,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기간 중에는 제6회 국제공모전과 유러피안 세라믹 워크센터(EKWC)가 주관하는 Sundaymorning Ceramics전 등의 기획전시와 워크샵, 체험프로그램 및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세라믹스창조센터'에서 펼쳐집니다.



재단의 마스코트 토야(TOYA)와 박물관(Museum)의 합성어인 토야지움(TOYASEUM)은 전시공간의 협소함으로 인해 수장고에서 빛을 보지 못한 작품들을 공개하기위해 한국도자재단 사무동을 리모델링한 수장고형 미술관으로써 4개의 전시실을 통해 1,300여점의 재단 소장품을 보관·전시하고 있으며, 도자전문도서관 '만권당'과 복합컨퍼런스 공간 '만화당(㒼話當)' 등 교육과 학술, 휴게기능을 갖춘 복합개념의 세계도자미술관입니다.

이 밖에도 산정호수 '구미호'와 특별전시관 '파빌리온', 도자쇼핑몰 '도선당', 야외전시장 '야생의 뜰'까지... 모든 것이 도자로 만들어지는 국내최초 도자조형테마파크 '이천세라피아'를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개최와 함께 만나실 수 있습니다.





여주도자세상
모든 것! 여주에 도자세상 열리다!

지난 10년간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를 통해 생활도자분야를 담당해오던 여주 세계생활도자관 행사단지가 '도자세상'으로 리모델링되어 2011년 5월 개장하였습니다. '여주도자세상'은 미술관, 쇼핑몰, 체험시설, 휴게시설 등을 고루 갖춘 신개념의 복합문화쇼핑관광지로써 보고, 사고, 만들고, 쉬고, 즐기는, 도자로 모든 것이 가능하고, 도자로 인해 모두가 행복한 세상입니다.

'도자세상'의 핵심시설인 도자 상품관은 아트샵, 리빙샵, 브랜드샵, 갤러리샵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4개 상품관을 통해 전국 115개 요장 3,800여종의 다양한 도자기를 저렴한 가격에 상설·판매하는 등 국내 도자유통의 허브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의 핵심 콘텐츠로 자리매김해 온 반달미술관(구 세계생활도자관)은 도자 전문미술관으로써 초승달, 상현달, 하현달, 보름달 홀 등 4개의 전시홀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번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기간에도 세라믹스라이프전, 테이블웨어전, 세라믹 패션전 등 예술작품으로써 생활도자의 무한 영역을 보여줄 특별한 전시가 열립니다.




곤지암도자공원(경기도자박물관)
아름다운 우리 도자기 박물관

'곤지암도자공원'은 조선시대 500년간 왕실용 도자기를 생산했던 관요의 고장 경기도 광주에 위치하고 있으며, 경기도자박물관을 포함하여 스페인조각공원, 도자쇼핑몰, 한국정원, 도깨비나라 등 주변단지를 통칭하는 새 이름으로써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이후에는 전통, 문화, 휴양 기능을 갖춘 복합 도자관광지로 개발됩니다.



곤지암도자공원의 핵심 콘텐츠인 경기도자박물관은 도자기의 역사와 전통에 대한 관람객들의 이해를 증진시키기 위해 한국도자기의 태동에서 현대까지 중요유물 및 작품들을 상설 전시하고, 지역문화 유산의 보고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특히, 이번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기간 중에는 한중 수교20주년을 맞아 한국과 중국의 전통도자를 비교하고, 양국의 도자문화 발전 모색을 위한 전시와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도자 때문에 모두가 즐거운 세상,
다양한 예술 장르가 융합된 세라믹스 예술축제,
201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TRACKBACK 0 | COMMENT : 0
prev | 1 | next
Statistics Graph